• 베프의 이용약관, 개인정보 처리방침에 동의합니다.

상품요약
  • 예약가능
    24시간이후
  • 예약확정
    24시간
  • 최소출발
    4명
  • 특별약관
  • 모바일 바우처
  • 일정표 참조
  • 영어
  • 호텔픽업
  • 그룹조인투어


[상품소개]
마사이 마라 보호구역은 케냐 남서부의 빅토리아호와 그레이트 리프트 밸리 사이에 위치, 차로 5~6시간, 경비행기로 약 1시간 소요, 해발 1588미터 높이, 거리는 나이로비에서 265킬로미터 떨어져있다. 탄자니아의 세렝게티 국립공원과 인접해 있으며, 면적은 제주도와 비슷한 넓이이다. 케냐의 다른 곳에서는 맛볼 수 없는 열기구를 타고 사파리를 즐길 수 있으며 약 4만 마리의 얼룩말과 1,300만 마리의 누우 떼가 먹이를 찾아 세렝게티와 마사이마라를 이동하는 장관으로 유명한 곳이다.

약 450여종의 야생동물이 서식하며 육식동물들의 활동이 가장 활발한 시간대는 이른 아침과 저녁 무렵, 사냥감을 덮치는 장면과 식사를 하고 있는 광경을 보기 위해서는 일출과 동시에 게임 드라이브를 시작하면 좋다. 마사이 마라에서만 볼 수 있는 검은 갈기의 털을 가진 숫사자가 있으며 마라 강에는 수많은 하마와 모래 뚝 위에서 햇볕을 쬐고 있는 악어도 볼 수 있다.
[기본정보]
・나이 : 성인(만 12세이상)
・아동 : 만 12세이하~만24개월
・참가자격 : 만24개월이상

[포함된 대표적인 투어 프로그램]
투어 하나. 고품격 소파 롯지 숙박(2박)
투어 둘. 마사이마라 국립공원 사파리 투어 3회
투어 셋. 4명이상 100% 출발 보장
투어 넷. 케냐 나이로비 현지 한국어 비상연락망 제공(베프 현지 지사장 상주)
[포함사항]
- 나이로비 호텔 픽업 & 샌딩 서비스
- 사파리 전문 드라이브 & 차량(유류비등 포함)
- 일정표에 명시된 숙소비(2인 1실)
- 일정표에 명시된 식사비용
- 국립공원 입장료 $70불/1인당 포함
- 영어 드라이브 가이드
- 현지 한국어 비상 연락처 제공
- 생수 1일 1병/1인당 제공

[불포함사항]
- 포함사항외 일체비용
- 싱글룸 비용 박당 로시즌 $70불/1인, 하이시즌 $85/1인, 피크시즌 $120/1인
- 매너팁(호텔, 식당등)

* 본 상품은 시즌에 따라 추가 요금 발생 됩니다
- Low season : 4/1~6/30일
- High Season : 1/2~3/31일, 11/1~12/19일
- Peak season : 7/1~10/31일, 12/20~1/1일

[예약시 제공해야 할 자료]
1. 여권사본(예약후 담당자 상담 시 카톡으로 제공하시면 됩니다)
2. 예약시 나이로비 호텔명, 전화번호를 메모에 남겨주세요
코스 소개
1일차
08:00
- 08:00 나이로비 숙소를 출발하여 마사이 마라 국립공원으로 이동(약 5~6시간)

▶ 그레이트 리프트 감상 나록 도착, 현지식으로 중식

마사이마라 국립공원으로 이동

▶ 국립공원 입장후 사파리 투어(치타, 사자, 임팔라, 기린, 가젤, 누우등)

석식 후 투숙 — 롯지(Lodge) [Masai Mara Sopa Lodge 바로가기]
식사 : 중: 현지식, 석: 롯지식
호텔 : 소파롯지 롯지 또는 동급
2일차
07:00
조식후

- 전일 게임 드라이브 사파리

▶ 마라강까지 이동하여 히포(하마)풀 관찰

도시락으로 중식

롯지 귀환, 석식

[선택 옵션] 마사이빌리지 견학($20불/1인)
식사 : 조: 롯지식, 중: 간편식, 석: 롯지식
호텔 : 소파롯지 또는 동급
3일차
06:30
- 08:00 호텔 조식 후 체크아웃 기상후

▶ 아침 게임드라이브 (사파리)를 하면서 이동

- 나이로비 호텔로 육로 이동(약 5~6시간)

[참고 : 편도 경비행기 이용시 약 1시간소요)- 선택옵션(별도문의)
식사 : 조: 홋지식, 중: 현지식






 (1개)
  • 김**
  • (5/5)
2020-02-05
나이로비에서 육로 이동이 먼것 같은데...
도로가 너무 좋아요...그러나 마사이 마라 근처에는 안좋아요..
비포장에....비가 오니까...차도 빠지고....우리차는 아닌데 다른차가 진흙에 빠져서...ㅋㅋ
우리 차량이 밧줄로 당겨서 나왔지요....ㅋㅋ
사자와 누우때...정말 장관이였어요....
암보셀리는 코끼리가 많았는데..여기는 누우때에...사자들이 사냥....ㅠㅠ
동물의 왕국이였어요....
호텔 정말 짱입니다....음식도 너무 좋아요....내가 시간이 없어서 조금 아쉬웠어용~~~~~~~~~~~ㅠㅠ...강추